associate_pic


[대구=뉴시스] 강병서 기자 = 대구 달성군은 30일 영무건설 박재홍 회장이 달성군청을 방문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성금 5000만원을 김문오 군수에게 전달했다고 밝혔다.

영무건설 박재홍 회장은 “갑작스런 코로나19로 심각한 피해를 입고 있는 달성군민들의 방역과 구제에 고생하고 있는 의료진 및 공무원들을 위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또 “어느 때보다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달성군민들에게 어려울 때 함께 힘을 모아 이 위기를 극복하고 희망과 용기로 이겨내기를 간절히 기원한다”고 했다.

군은 기탁 성금은 재난 위기가정에 마스크 등 개인위생용품을 지원하고, 자가격리자들의 생필품과 식료품 구입 등에 사용할 예정이다.

김문오 군수는 “어려운 시기에 소중한 마음을 나누어주셔서 감사드린다. 코로나19 위기를 현명하게 이겨낼 수 있도록 군의 역량을 총동원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bs@newsi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