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무건설(회장 박재홍) 영무예다음봉사단은 지난달 30일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 봉사관에서 제빵봉사활동을 펼쳤다고 1일 밝혔다. 영무예다음봉사단 20여명은 이날 만든 빵을 남구시니어클럽과 소화자매원 등에 전달했다.

박재홍 회장은 “코로나19로 고생하고 있는 노인들과 장애인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고자 봉사에 참여하게 되었다”고 말했다.